미스슈프라내셔널에서 우승한 김제니…인도네시아서 인기 절정
미스슈프라내셔널에서 우승한 김제니…인도네시아서 인기 절정
  • 김명철 기자
  • 승인 2018.03.2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박정아 내셔널디렉터)

[서울=내외경제TV] 김명철 기자 = 미스슈프라내셔널 김제니(25)가 인도네시아에서 절정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연예스타와는 또 다른 영역의 한류 리더로 자리잡았다.

김제니는 지난해 12월 1일(현지시간) 폴란드에서 열린 2017 미스 슈프라내셔널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2017 미스슈프라내셔널 선발대회에서 우승, 국제공인미인이 된 김제니를 향한 인도네시아 국민들의 관심은 상상 이상이다.


(사진제공=박정아 내셔널디렉터)

최근 인도네시아 측의 요청으로 마련한 현지 팬미팅에는 3만 명 이상이 운집, “제니 킴”을 외치며 환호했다. 지난주 2018 미스유니버스에 참가할 인도네시아 국가대표미녀를 뽑는 ‘미스 푸테리(공주) 인도네시아’에서도 스포트라이트는 온통 김제니에게로 꽂혔다.

김제니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5만 명을 넘겼다. 미스푸테리인도네시아 대회 당시 김제니의 모습을 담은 영상은 조회수 10만을 육박하고 있다.

인도네시아에 몰아치는 이러한 ‘제니킴 태풍’은 현지인들의 친근감에서 비롯됐다. 김제니는 인도네시아에서 18년을 살았다. 2013년 이화여대 국제사무학과에 입학하기 전까지 성장기 대부분을 인도네시아에서 보냈다. 세계미인대회에서 1등을 차지한 김제니를 인도네시아인들이 마치 자국 미녀처럼 대하는 이유다.

(사진제공=박정아 내셔널디렉터)

미스슈프라내셔널은 물론, 미스유니버스와 미스월드에도 한국대표를 선발·파견 중인 박정아 내셔널디렉터(PJP 대표)는 국제미인대회산업계에서 ‘아시아의 대모’로 통한다. 박 대표는 “김제니의 세계대회 정상등극으로 대한민국의 뷰티산업은 터닝포인트를 맞이했다”며 “올해는 미스유니버스와 미스월드에서도 1위에 오를 수 있도록 국내 최고의 재원을 찾아내는 데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박 대표는 BRB(Beauty Related Business) 산업의 간판 격 존재가 바로 국제미인대회 우승자라고 강조한다. “뷰티산업은 미래산업이다. 새로운 세대, 특히 여성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 한국의 뷰티산업을 알리는 데는 국제대회 1위 미녀가 가장 큰 역할을 한다”고 국가대표미인을 뽑는 이유를 귀띔했다.

legendceo@nbnnews.co.kr

김명철 기자 legendceo@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75215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2225
  • 발행인 : 이찬건
  • 편집인 : 이찬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현영
  • 방송채널사용사업   등록번호 : 제2012-10-4호
  • 편성책임자 : 김진섭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56길 182 (램킨푸르지오시티)
  • 대표전화 : 02-6344-7557
  • 사업자번호 :113-86-58705
  • 이메일 : nbntv@naver.com
  • 내외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경제TV.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