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취업자 17만 1,000명 증가…3개월만에 20만 명 아래로
4월 취업자 17만 1,000명 증가…3개월만에 20만 명 아래로
  • 이윤재
  • 승인 2019.05.15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자 증가 추세가 다시 하향 흐름을 타고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취업자 증가 추세가 다시 하향 흐름을 타고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2개월 연속 20만 명 넘게 늘던 취업자 증가 폭이 지난달 다시 20만명 아래로 추락했다.

실업자 수와 실업률은 4월 기준으로는 외환위기 여파가 있었던 2000년 이후 19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03만 8,000명으로 1년 전보다 17만1천명 늘었다.
 
작년 1월까지 20만∼30만 명대였던 취업자 증가 규모는 작년 2월 10만 4,000명으로 급감한 데 이어 올해 1월(1만 9,000명)까지 12개월 연속 부진했다.

하지만 2월(26만 3,000명)과 3월(25만 명)에 회복세를 보였지만 지난달 다시 10만 명대에 그치며 주춤했다.

산업별로 보면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2만 7,000명), 교육서비스업(5만 5,000명), 전문·과학 및 기술서비스업(4만 9,000명)에서는 증가 폭이 컸다.

하지만 도매 및 소매업(-7만 6,000명),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5만 3,000명), 제조업(-5만 2,000명) 등에서 감소 폭이 컸다.

제조업은 작년 4월부터 13개월 연속 감소세지만 감소폭은 전월(-10만 8,000명)보다 축소됐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0.8%를 기록했다. 1년 전보다 0.1%포인트 하락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6.5%로 역시 0.1%포인트 내렸다.

4월 실업자 수는 124만 5,000명으로 1년 전보다 8만 4,000명 증가했다.

실업률도 4.4%를 기록해 0.3%포인트 상승했다.

실업자 수와 실업률은 4월 기준으로는 2000년 이후 19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실업자 수는 1999년 6월 구직기간 4주 기준으로 통계를 작성한 이후 가장 많았고, 실업률은 2000년 4월 4.5% 이후 가장 높았다.

청년층(15∼29세) 실업률은 11.5%로 1년 전보다 0.8%포인트 상승했다. 역시 동월 기준으로 2000년 이후 최고였다.

이윤재 nbtvrepoteam@gmail.com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08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