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20일 목요일 드라마 “황후의 품격” 몇 부작일까? 시청률 순위는?
12월 20일 목요일 드라마 “황후의 품격” 몇 부작일까? 시청률 순위는?
  • 임정선 기자
  • 승인 2018.12.20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황후의 품격' 시청률, 촬영지 , 재방송 , 작가, OST, 인물관계도

 

장나라 x 최진혁 주연의 목요일 인기 드라마 ' 황후의 품격' 은 '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온 명랑 발랄 뮤지컬 배우가 궁의 절대 권력과 맞서 싸우다가 대왕대비 살인사건을 계기로 황실을 무너뜨리고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 ' 라는 드라마다. 드라마 ' 황후의 품격'의 연출주동민, 극본김순옥이 맡았다.
드라마 황후의 품격의 정규 편성 시간대는 수, 목 오후 10시 00분 이다.

 

 

 

 

드라마 '황후의 품격 ' 극중 배역은 ?

 

드라마 " 황후의 품격 " 을 이끌어가는 주인공 장나라 와 최진혁 을 비롯한 주·조연들은 극 초반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주연 장나라 은 오써니 (대한제국 황후. 이혁을 고등학교 때부터 동경해 온, 황제 덕후! 무명 뮤지컬 배우로 살다가, 하루아침에 황후가 된 신데렐라! 부모가 글로벌하게, 맘껏 활개 치고 살라고 “오! 써니”라는 이름을 지어줬지만, 정작 현실은... 연출자가 기피하는 땜빵 전문 배우, 극단의 각종 허드렛일 담당. 하지만 무대에서 춤추고 노래하고 연기하는 게 너무 좋고 행복해서, 죽을 때까지 무대에 서고 싶어서, 투지로 덤비고 오기로 버티는 악바리!)
최진혁 은 나왕식 (한번 시작하긴 어렵지만, 한번 마음을 주면 아무것도 안 보고 안 듣고 직진하는 스타일. 말을 하면 그중에 욕이 반이고, 말보다 주먹이 빠른 비취도 건달. 140kg의 거구지만 날렵한 몸놀림과 불 주먹, 타고난 승부 기질로 유명했고, 큰 조직들에서 거액을 제시, 영입하려 했으나 다 거절하고 비취도에 산다. 다 엄마 때문에! 엄마는 아들이 남편처럼 주먹질하고 사는 걸 죽을 만큼 싫어했고, 왕식이 그렇게 벌어다 준 돈은 모두 내다 버렸다.) 역할로 방영분마다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드라마 '황후의 품격 ' 극중 조연은 ?

 

드라마 '황후의 품격 ' 주연인 장나라 , 최진혁 외에 조연들의 화려한 연기, 호흡도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신성록 은 이혁 ( 대한제국의 황제. 절대 권력자. 국민들의 추앙을 받는 카리스마 있는, 마성의 남자. 잘생긴 외모와 화려한 언변을 자랑하지만, 내면은 비리와 부패로 찌들어 있고, 병적인 여성편력으로 매일 밤 여자가 바뀌지만 사람들에게는 죽은 황후를 못 잊고 그리워하는 로맨티시스트로 알려져 있다. 비취도를 찾았다가, 민유라의 유혹으로 뜨거운 시간을 보내게 되고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갑자기 뛰어든 나왕식의 엄마를 차로 치고 도망친다. ) 역할을,
이엘리야 은 민유라 ( 매력적인 외모와 능력으로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궁에 입성한, 유능한 황제의 비서팀장이자 황제 이혁의 숨겨둔 여자. 두뇌 회전이 빠르고, 위기 상황에서 재빨리 해결책을 찾는 능력이 출중하다. 다방면의 지식 또한 해박하며, 언제 어디서나 성실함과 완벽함을 자랑한다. 어렸을 때 부모를 잃자, 같은 동네에 살던 왕식 엄마가 친자식처럼 키워줬다. 왕식과는 남매처럼 자라다가, 왕식의 끈질긴 구애로 연인으로 발전했다. ) 역을 맡아 연일 화제에 올랐다.

 

임정선 기자 nbtvrepoteam@gmail.com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4590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2225
  • 발행인 : 이찬건
  • 편집인 : 이찬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현영
  • 방송채널사용사업   등록번호 : 제2012-10-4호
  • 편성책임자 : 김진섭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56길 182 (램킨푸르지오시티)
  • 대표전화 : 070-7725-5700
  • 사업자번호 :113-86-58705
  • 이메일 : nbntv_@naver.com
  • 내외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내외경제TV.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