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활동 20년만에 한 풀은 홍실의 '아 세월아'
가수 활동 20년만에 한 풀은 홍실의 '아 세월아'
  • 김명철 기자
  • 승인 2018.10.11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요무대서 울어라 열풍아 열창중인 가수 홍실
가요무대서 울어라 열풍아 열창중인 가수 홍실(사진제공: 서재)

[서울=내외경제TV] 김명철 기자= 가수 홍실이 오랫동안 갈망했던 염원이 드디어 이루어졌다.

가수 조미미와 이미자의 대를 잇는 정통트로트 여가수의 탄생을 예고하며 가수 활동을 해왔지만 마음 한구석엔 늘 가요무대 출연을 염원하고 있었다.

2001년 MBC가요제에서 금잔디, 정정아 등과 같이 데뷰한 가수 홍실은 집안 사정과 자녀들의 양육 때문에 가수 활동을 가슴에만 묻고있었다.

그러나 중 가수에 대한 열정만큼은 놓지 않았다.

2015년 작곡가 최강산의 곡 '아 세월아'를 가지고 인기몰이에 나서던 중 드디어 지난 8일 KBS1TV 가요무대에 출연해 대선배 이미자의 '울어라 열풍아'를 불러 본인만의 독특한 보이스색과 창법을 선보였다. 이로 인해 가요무대에서 볼수 있는 가수 대열에 입성하게 됐다.


특히 요즘 젊고 상큼한 신인 트롯 가수들이 대거 등장하고 있지만  조미미의 깊은 감성과 이미자의 기교를 섞어 놓은듯한 가수홍실 만의 깊은 매럭은  아날로그적 감성을 그리워하는 중장년층으로부터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사업가로서 또 민주평통 활동등과 글로벌하게 움직임이 크며 전국체전 무대에 오르는 등 애향심 가득한 가수이며 전국 방송현장과 행사현장을 누비고 있다.

가수 홍실은 후속곡 '똑소리 나는남자'를 녹음 중이며 앞으로도 대중들의 가슴속 깊은곳에  울림과 여운을 남길수있는 우리전통가요의 맥을 잇는 가수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국행사장을 누비는 가수 홍실
가수 홍실

 

김명철 기자 legendceo@nbnnews.co.kr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2487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2225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사장 : 송승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섭
  • 방송채널사용사업   등록번호 : 제2012-10-4호
  • 편성책임자 : 김진섭
  • 주소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 33길 50, 벽산디지털밸리 7차 1107호
  • 대표전화 : 02-6344-7557
  • 사업자번호 :113-86-58705
  • 이메일 : nbntv@naver.com
  • 내외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경제TV.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