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신흥국 금융불안 韓에 영향 제한적...확산 가능성 유의해야"
한은 "신흥국 금융불안 韓에 영향 제한적...확산 가능성 유의해야"
  • 최원열 기자
  • 승인 2018.10.08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저=AP통신)
(사진출저=AP통신)

 

[서울=내외경제TV] 최원열 기자= 최근 터키, 인도네시아 등에서 일어난 신흥국 금융불안이 전세계 경제를 흔들었지만 우리나라 경제에 큰 충격을 주지는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다만 위험이 확산될 가능성에는 유의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한국은행이 8일 발표한 '최근 신흥국 금융불안 확산 가능성에 대한 평가'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경상수지가 양호하고 대외부채 상환능력도 우수하기 때문에 다른 신흥국의 금융불안이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라고 전했다.

올해 일부 신흥국에서는 금융·외환 시장이 불안한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아르헨티나와 터키가 금융 불안을 겪으며 다른 신흥국인 브라질, 남아공, 인도네시아 등의 통화가치와 주가도 함께 큰 폭으로 하락하는 상황이다.

이들이 위태로운 모습을 보이는 이유는 국가 내 거시경제 취약성이 부각되는 동시에 정책 신뢰도도 떨어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해당 국가는 고물가에 만성 재정·경상수지 적자에 시달리며 외화부채에 과다하게 의존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정책 신뢰도도 떨어지며 글로벌 투자 심리가 급격히 위축됐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취약 신흥국과는 달리 경상수지나 외화부채 비중이 양호한 편으로 분석되며 해외 투자자들의 신뢰도도 높다.

국제 신용평가사가 평가한 신용등급도 'AA(안정적)' 수준이며 취약 신흥국과의 상호 익스포저 수준도 미미하다.

다만 신흥국 금융불안이 확산될 가능성은 여전히 배제할 수 없다는 분위기다.

 한은 관계자는 "미중 무역분쟁이나 미국 기준금리 인상, 유가 상승 등 리스크 요인이 겹칠 경우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cwynbn@naver.com

 

 

 

 

최원열 기자 choi@naver.com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1970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2225
  • 발행인 : 이찬건
  • 편집인 : 이찬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현영
  • 방송채널사용사업   등록번호 : 제2012-10-4호
  • 편성책임자 : 김진섭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56길 182 (램킨푸르지오시티)
  • 대표전화 : 02-6344-7557
  • 사업자번호 :113-86-58705
  • 이메일 : nbntv@naver.com
  • 내외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경제TV.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