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계엄령 문건 공개에 '아찔하다'...“언론통제하고, 국회의원 사법처리하고”...민주평화당 “대국회 쿠테타 수준, 5·18 연상시켜”
靑 계엄령 문건 공개에 '아찔하다'...“언론통제하고, 국회의원 사법처리하고”...민주평화당 “대국회 쿠테타 수준, 5·18 연상시켜”
  • 주다혜
  • 승인 2018.07.20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화당은 20일 靑 계엄령 문건 공개와 관련, “오늘 청와대는 기무사가 계엄령 문건과 관련된 추가 세부문서를 공개했다”라며 “너무나 충격적이고, 당시의 긴박한 상황을 돌이켜볼 때 아찔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sns)
민주평화당은 20일 靑 계엄령 문건 공개와 관련, “오늘 청와대는 기무사가 계엄령 문건과 관련된 추가 세부문서를 공개했다”라며 “너무나 충격적이고, 당시의 긴박한 상황을 돌이켜볼 때 아찔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sns)

 

[서울=내외경제TV]주다혜 기자 = 민주평화당은 20일 靑 계엄령 문건 공개와 관련, “오늘 청와대는 기무사가 계엄령 문건과 관련된 추가 세부문서를 공개했다”라며 “너무나 충격적이고, 당시의 긴박한 상황을 돌이켜볼 때 아찔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이용주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내고 “기무사가 작성한 계엄령 문건의 반민주적 쿠데타 모의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 대변인은 靑 계엄령 문건 파문과 관련 “정상적인 계엄령의 범위를 넘어서 언론을 통제하고 계엄령이 국회에 의해 해제되는 사태를 막기 위해 국회의원을 현행범으로 사법처리 하는 등 국회를 장악하겠다는 내용은 반민주적 대국회 쿠데타 수준”이라고 비난했다.

또한 靑 계엄령 문건에 대해 “현재 계엄에 대한 준비와 실행, 훈련 등은 모두 합참 소관으로 통상시 계엄사령관을 맡게되는 합참의장을 의도적으로 배제하고, 육군참모총장에게 계엄사령관 임무를 맡도록 한 기무사의 저의가 의심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비상사태에 대한 대비를 넘어 기무사가 5·16, 12·12, 5·18를 연상시키는 쿠데타 음모를 추진한 기무사의 행태를 강력히 규탄한다”라며 “불법적 행위를 일삼고 기무사 고유의 권한을 심각하게 넘어선 이번 사태에 대해서 특별수사단의 수사를 엄중히 지켜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전면적인 기무사의 개혁을 촉구한다고 靑 계엄령 문건에 대한 논평을 덧붙였다.

靑 계엄령 문건 이미지 = 방송 캡처

기사 URL :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7791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2225
  • 발행인 : 이찬건
  • 편집인 : 이찬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현영
  • 방송채널사용사업   등록번호 : 제2012-10-4호
  • 편성책임자 : 김진섭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벚꽃로56길 182 (램킨푸르지오시티)
  • 대표전화 : 02-6344-7557
  • 사업자번호 :113-86-58705
  • 이메일 : nbntv@naver.com
  • 내외경제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내외경제TV.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